HOME 로그인 최근게시물 사이트맵  
공지사항 : 
감사의 말씀: 펜앤마이크 정규재 대표님께,
질문 방식 변경: email로
ID저장
뉴스
뉴스 & 이슈
공지사항
자료실
광고게시판
뉴스링크
영상 뉴스
뉴스 & 이슈 더보기
   "文생일축하!" 서울 지…
   촛불이 웬일로 "태극기 …
   문재인의 최저임금 부작…
   "무섭고 떨린다"태극기…
   현 정부의 적폐 청산에 …
   한기총 대표회장, 대통…
   고려대학교 대자보, �…
   류여해 한국당 최고위원…
   中 “가난 피하려면 예…
   김장겸 MBC 사장 입장문
   유엔 인권이사회, 朴 전…
   프랑스법원 “교황동상…
   청년들! 우리가 적화되…
   UN 본부 앞에서 문재인 …
   북핵은 이미 레드라인을…
뉴스 & 이슈
    >  뉴스 & 이슈
뉴스홈  >  뉴스 & 이슈
노르웨이 루터교, 500년 만에 국가와 결별
작성일 : 17-01-03 15:33
노르웨이 루터교, 500년 만에 국가와 결별2017년 1월 1일부터 공식적으로 정교분리
장길남 기자  |  giljang79@newsnnet.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12.31  14:41:5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노르웨이 교회©wikipedia

노르웨이 루터교가 2017년 1월 1일부터 500년 만에 국가와 결별한다.

8년 전 노르웨이 국회에서 투표가 이루어진 이후 교회와 국가의 분리가 공식적으로 이루어지게 된 것이다. 정교 분리가 됨으로써 루터교의 1250명의 사제는 더 이상 국가 공무원이 아니며 교회는 정부 기관의 위치에서 종지부를 찍게 됐다.

노르웨이 교회협의회 대표 젠스 피터 존센은 “우리는 종교개혁이후 가장 큰 조직적인 변화에 직면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번 변화로 교회는 하나의 독립적인 조직체로 재 탄생하게 된다. 이전의 ‘국가의 공공종교’는 더 이상 불려 지게 되지는 않게 되었지만 새롭게 변화된 “복음주의 루터교회는 노르웨이의 국가종교로 남게 될 것이며 국가의 지원을 받게 될 것”이다.

노르웨이인문주의협회 사무총장 크리스턴 마일은 “헌법이 노르웨이 교회가 국가종교라고 규정하고 있는 한 루터교는 국가의 지원을 받게 될 것인데 우리는 아직 국교를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크리스틴은 이어 새로운 변화가 국가가 특정종교 보다는 특정한 교파에 연관 되었기 때문에 이전보다는 더 나쁘다고 말했다. 교회에 출석하는 노르웨이인들은 인구의 5%로 세계에서 가장 낮은 출석률을 가진 국가이지만 노르웨이인들은 자신들을 루터교인으로 여기고 있다.

노르웨이교회는 온라인 예배를 선택한 이후 금년에 4만 명의 교인들을 잃었다. 국가는 교회성장을 촉진시키기 위해 출석교인들의 숫자에 따라 교회를 지원한다.

<저작권자ⓒ 크리스찬Q&A (www.christianqna.org)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twitter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facebook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Me2Day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요즘
   
목록으로   맨위로

Copyright ⓒ 2011 크리스챤Q&A. All rights reserved. 운영자 이메일 : bkc1202@hanmail.net

※ 크롬에서 동영상을 보기 원하시는 분은 https://chrome.google.com 로 접속하시어 플러그인을 설치해 주시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