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로그인 최근게시물 사이트맵  
공지사항 : 
감사의 말씀: 펜앤마이크 정규재 대표님께,
질문 방식 변경: email로
ID저장
뉴스
뉴스 & 이슈
공지사항
자료실
광고게시판
뉴스링크
영상 뉴스
뉴스 & 이슈 더보기
   北 현송월 방한 중지도 …
   "文생일축하!" 서울 지…
   촛불이 웬일로 "태극기 …
   문재인의 최저임금 부작…
   "무섭고 떨린다"태극기…
   현 정부의 적폐 청산에 …
   한기총 대표회장, 대통…
   고려대학교 대자보, �…
   류여해 한국당 최고위원…
   中 “가난 피하려면 예…
   김장겸 MBC 사장 입장문
   유엔 인권이사회, 朴 전…
   프랑스법원 “교황동상…
   청년들! 우리가 적화되…
   UN 본부 앞에서 문재인 …
뉴스 & 이슈
    >  뉴스 & 이슈
뉴스홈  >  뉴스 & 이슈
김진태, '벌금 200만' 선고 받아.. 항소의지 밝혀
작성일 : 17-05-20 08:59
김진태, '벌금 200만' 선고 받아.. 항소의지 밝혀 NN9 NEWS


2017.05.20. 09:48



복사 http://jhisa82.blog.me/221009989544


번역하기 전용뷰어 보기





​배심원 7명 중 3명 '80만원' 1명 '기권' 의견

​金 "1년 전 문자로 재판 받아"

탄핵·대선 정국서 기소돼 '정치재판' 비판도​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19일 마무리된 1심 재판에서 의원직 상실에 해당하는 벌금 200만 원을 선고받았다.

 

재판에서 배심원 7명 중 3명은 벌금 80만 원 의견을, 1명은 양형 의견을 내지 않았다.

 

나머지 3명은 벌금 200만 원 의견을 냈다. 벌금 100만 원 미만이면 국회의원직을 유지할 수 있다.

 

춘천지법 제2형사부(부장 이다우)는 벌금 200만 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피고인 행위는 허위사실 공표에 해당한다"며 "허위성에 대한 인식도 있어 고의가 인정됐다"고 밝혔다.

 

"'공약이행률 71.4%' 수치는 피고인 측이 자체계산한 결과"라며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가 피고인 공약이행률 및 순위로 발표하지 않은 사실을 알았다고 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김진태 의원 측 변호인은 최종변론에서 "실천본부가 의원 개인별 공약이행률을 평가한 건 부인할 수 없는 사실인 만큼 허위사실이라고 볼 수 없다"고 무죄를 호소했다.

 

김진태 의원은 최후진술에서 "1년 전 발송 문자메시지 때문에 선거법 재판을 받는다는 점에서 만감이 교차한다"며 "이것이 허위사실 공표인지 혼란스럽고 그런 인식조차 없었다"고 밝혔다.

 

"공약이행 판단 주체는 유권자이고 공약이행률을 높이려면 적게 공약하고 쉬운 공약 하면 된다"며 "70개나 되는 공약을 이행하려고 뛰어다니다 보니 세세한 부분까지 챙길 여력이 없었다"고 말했다.

 

당선무효형을 선고 받고 법정을 나선 김진태 의원은 즉각 항소 방침을 나타냈다.

 

"납득하기 어려운 선고인만큼 항소하겠다"며 "지역 주민에게 면목 없지만 고등법원에 항소해서 제대로 다퉈보겠다"고 말했다.

 

김진태 의원은 20대 총선 당내 경선 당시 선거구민 9만여 명에게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 공약이행평가 71.4%로 강원도 3위'라는 내용의 문자메시지를 발송했다.

 

검찰은 허위사실 공표 혐의에 대해 작년 10월 무혐의 처분했으나 더불어민주당, 춘천시 선관위 재정신청 및 법원 공소제기 결정으로 결국 재판에 넘겨졌다.

 



 

대통령 탄핵정국 도중 및 19대 대선을 앞두고 돌연 기소돼 재정신천을 받아들인 서울고법 형사25부 조해현 부장판사는 일각에서 '정치 판사' 아니냐는 비판을 받았다.

 

김진태 의원은 탄핵정국에서 '태극기 스타'로 부상한 바 있다. 국회 법사위 간사로서 더불어민주당 등의 일부 법안·개정안 통과를 막아왔다.

 

조해현 판사는 2010년 8월26일, 이적단체 구성 및 북한 찬양문건 작성 혐의로 기소된 남북공동선언실천연대 상임대표 김모 씨에게 집행유예를 선고해 논란에 휩싸인 바 있다.

 

"공산혁명, 무장봉기 등 폭력적 수단을 통해 기본질서 전복·폐지를 직접적으로 기도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우리 사회가 한 층 성숙해져 이들 행위가 우리 사회 정체성 유지에 심각한 위협을 가져오지는 않는다"고 주장했다.

 

실천연대는 조해현 판사 판결이 나오기 불과 한 달 전인 2010년 7월23일 대법원으로부터 이적단체 판결을 받았다.

 

조해현 판사는 작년 10월에는 2015년 12월 발생한 '2차 민중총궐기'에 대해 적법하다며 경찰 측 항소를 기각했다.

 

 

오주한 투데이코리아 국회출입기자 ohjuhan@hotmail.co.kr

<저작권자ⓒ 크리스찬Q&A (www.christianqna.org)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twitter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facebook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Me2Day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요즘
   
목록으로   맨위로

Copyright ⓒ 2011 크리스챤Q&A. All rights reserved. 운영자 이메일 : bkc1202@hanmail.net

※ 크롬에서 동영상을 보기 원하시는 분은 https://chrome.google.com 로 접속하시어 플러그인을 설치해 주시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