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로그인 최근게시물 사이트맵  
공지사항 : 
감사의 말씀: 펜앤마이크 정규재 대표님께,
질문 방식 변경: email로
ID저장
칼럼.신학
칼럼
목회.신학.교육
<은혜의 말씀>
김헌교수 칼럼 <치
이영숙 사모의 <어
전공수 목사의 말씀묵
<개척교회는 행복
뉴스 & 이슈 더보기
   "文생일축하!" 서울 지…
   촛불이 웬일로 "태극기 …
   문재인의 최저임금 부작…
   "무섭고 떨린다"태극기…
   현 정부의 적폐 청산에 …
   한기총 대표회장, 대통…
   고려대학교 대자보, �…
   류여해 한국당 최고위원…
   中 “가난 피하려면 예…
   김장겸 MBC 사장 입장문
   유엔 인권이사회, 朴 전…
   프랑스법원 “교황동상…
   청년들! 우리가 적화되…
   UN 본부 앞에서 문재인 …
   북핵은 이미 레드라인을…
칼럼
    >  칼럼
뉴스홈  >  칼럼
이런 가을이었으면 (정영숙)
작성일 : 16-09-26 12:11

이런 가을이었으면

정영숙


가을 하늘 얼굴같이 내 얼굴과 마음도 점과티가 없었으면 좋겠습니다.

가을 들판의 가슴같이 내 마음도 넓고 풍만하여 오해도 이해가 되는 넉넉함의 기계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가을 바다 은파같이 석양에 내 심장도 조용하고 천천히 움직여 호흡하기 편안했으면 좋겠습니다.

가을 국화의 오색 아름다움과 향기같이 내 삶도 그렇게 되어 다른 이들의 비염을 치료할 수 있는 의료기구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비 호젓이 내리고 낙엽이 주소를 몰라 이리저리 방황하고 고독이 나그네 같이 왔다가 떠나는 밤에
내 맘이 세상 유혹에 미끄러지지 않게 하늘이 손을 잡아주는 가을이었으면 좋겠습니다.

젊은 날의 눈동자 같지는 못해도 지혜의 눈을 떠서 영혼의 양식인 책을 많이 읽을 수 있는 건강한 가을이었으면 좋겠습니다.

이 가을에 나를 위한 기도보다 남을 위한 기도를 더 많이 드릴 수 있는 빈 마음과 빈 머리가 되었으면 더더욱 좋겠습니다.


* 정영숙

시인

음악교육가

전도사

<저작권자ⓒ 크리스찬Q&A (www.christianqna.org)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twitter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facebook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Me2Day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요즘
   
목록으로   맨위로

Copyright ⓒ 2011 크리스챤Q&A. All rights reserved. 운영자 이메일 : bkc1202@hanmail.net

※ 크롬에서 동영상을 보기 원하시는 분은 https://chrome.google.com 로 접속하시어 플러그인을 설치해 주시면 됩니다.